미디어센터
첫차부터 폐차까지, 자동차의 모든 것을 한눈에

업계뉴스 HOME / 미디어센터 / 업계뉴스

자동차정비업계-폐차업계 총량제 도입 위해 MOU 체결 2017-01-20
자동차정비업계-폐차업계 총량제 도입 위해 MOU 체결

전원식 전국자동차검사정비연합회 회장(오른쪽)과 양승생 한국자동차해체재활용업협회 회장이 19일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.

[이뉴스투데이 이상민 기자] 자동차정비업계와 폐차업계가 총량제 도입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.

전국자동차검사정비연합회(회장 전원식·이하 연합회)는 지난 19일 연합회 회의실에서 한국자동차해체재활용업협회(회장 양승생)와 자동차관리업계 현안에 대한 상호 협력을 목적으로 양해각서(MOU)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.

특히 두 단체는 공급 과잉으로 인해 경영 악화는 물론 서비스 품질이 악화되고 있다고 판단, 국토교통부와 협의를 거쳐 총량제를 도입하자는 데 뜻을 같이 했다.


더 자세한 내용은 아래의 링크를 통하여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.
 
[출처] (© 이뉴스투데이이상민 기자 smlee@enewstoday.co.kr

목록